컨텐츠상세보기

열세 살, 사랑해도 괜찮아 - 사춘기 아이들이 말하는 사랑 (커버이미지)
알라딘
열세 살, 사랑해도 괜찮아 - 사춘기 아이들이 말하는 사랑
  • 평점평점점평가없음
  • 저자강하늘, 김재율, 박서윤, 유한결, 윤채영, 이하윤 (지은이) 
  • 출판사좋은땅 
  • 출판일2022-01-03 
보유 1, 대출 0, 예약 0, 누적대출 0, 누적예약 0

책소개

“엄마, 나 남자친구 있어.”
“선생님, 우리 100일 됐어요.”
어른들은 빠른 연애의 감정으로 실수라도 해서 내 제자나 자녀가 상처받지 않을까 걱정한다. 그래서 그 감정을 다룰 수 있을 때 연애도 했으면 하고 바란다.
여름방학 동안 독서동아리 아이들과 ‘사춘기 감정’에 대한 책을 읽고 사춘기를 머리와 가슴으로 이해하고 글을 썼다. 열한 살에서 열세 살까지 각자의 관점에서 드러낸 사춘기 이야기를 통해 누구나 느낄 수 있는 사춘기, 그 설렘에 대해 이야기를 하고자 한다.

사춘기, 지극히 일상적인 이야기, 허세 가득한 이야기, 허무맹랑한 이야기
그 설렘을 담은 이야기들이 또 다른 이야기의 시작이 되기를 바란다


여름방학 동안 해밀초등학교 독서동아리 아이들은 ‘사춘기의 감정’에 대한 책을 읽고 사춘기를 머리로, 가슴으로 이해하고 글을 썼다. 열한 살에서 열세 살까지 각자의 관점에서 드러낸 사춘기 이야기를 통해 누구나 느낄 수 있는 사춘기, 그 설렘에 대해 이야기하고자 한다. 「새끼손가락의 무게」, 「사랑 찾기」, 「너의 친구, 나의 원수」, 「진짜 친구」, 「사과는 맛있다」, 「4가지」, 「철드는 법」 등 일곱 개의 이야기가 수록되어 있다.

여섯 명의 아이들이 쓴 생생한 요즘 애들 이야기를 읽는 어른들은 아이들이 신체와 마음의 변화를 어떻게 맞이하는지 알 수 있을 것이다. 또한 주변의 어른들을 어떤 모습으로 바라보는지와 친구와 인간관계에 대해 깊게 고민하고 있음도 알 수 있다. 이에 더해 이 책을 읽는 아이들은 또래 친구들의 이야기에 공감할 뿐만 아니라 허기, 오기, 독기로 사춘기를 지나온 선생님의 어린 시절 이야기를 통해 사춘기의 다양한 모습을 알 수 있을 것이다.

저자소개

나는 하늘이야. 마음도 하늘처럼 넓고 맑지. 나는 하늘처럼 높고 넓지만 혼자 있으면 외로워. 내 친구들이 나를 하늘에 있는 구름처럼 나를 채워줘.

목차

새끼손가락의 무게

사랑 찾기

너의 친구, 나의 원수

진짜 친구

사과는 맛있다

4가지

철드는 법



에필로그

한줄 서평